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소년..소녀를 만나다

세종시 일식명가 청해일식

 

 

 

 

 

청해일식은 명실상부한 세종시 대표 일식집이다.

 

오랫동안 음식업계에 종사하던 송봉희 사장이 조치원에서 청해일식을 시작한 건 10여 년 전. 꾸준한 노력으로 연기지역에서 손꼽히는 맛집으로 자리매김 했고, 정부청사이전으로 점심시간에는 예약 없이 자리 잡기가 어려울 정도가 됐다.

 

송 사장은 청해일식의 인기비결로 맛과 친절을 꼽았다.

 

회의 맛이야 횟감을 숙성할 때 수분과 온도조절, 그리고 주방장의 손맛이 노하우라고 할 수 있다. 여기까지는 일류라고 소문난 여느 일식집과 다르지 않다. 청해일식에는 특별한 한 가지가 더 있으니 바로 못난이 김밥이다. 이름만 못난이일 뿐 맛은 어여쁘기 그지없다. 정식이나 코스 요리의 식사로 매운탕이 제공되는 보통의 일식집과 달리 청해일식에선 여름 메밀 소바, 겨울 우동과 함께 못난이 김밥이 함께 제공된다.

 

충무김밥에서 착안을 한 못난이 김밥의 속이라고는 달랑 단무지 하나. 그냥 단무지가 아니라 특별히 공수된 고급 단무지를 방앗간에서 직접 짜온 참기름으로 살살 버무린 밥에 넣고 말아 내놓는다. 아주 특별한 단무지의 쫄깃한 식감과 맛 그리고 진짜 참기름의 고소한 향이 어우러져 이미 코스 요리로 배가 부른데도 자꾸만 손이 가게 하는 묘한 매력을 지녔다.

 

간혹 식사로 보통의 일식집에서처럼 매운탕을 주문하는 손님도 있다. 회로 자칫 느끼해진 입맛을 얼큰한 음식으로 달래고 싶어 하는 손님이 있다면 된장찌개든 김치찌개든 원하는 대로 서비스를 내어놓기도 한다. 오랫동안 음식업계에 종사해온 송 사장의 솜씨가 있어 가능하고 또 친절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기에 가능한 서비스다.

 

세종시 공무원들과 세종시를 방문하는 명사들이 즐겨 찾는 일식집으로도 유명한 청해일식은 서울의 고급 일식집보다 더 맛있다는 칭찬을 곧잘 듣는다. 손님에게 음식이 맛있다는 소리를 들어야 직성이 풀린다는 송 사장의 음식에 대한 열정과 자부심 덕이 아닐까 한다. 또한 청해일식은 위생관리 상태, 시설, 서비스수준 등이 우수한 음식점을 선발해 지정하는 모범업소이며, 종전보다 나트륨을 평균 14% 정도 줄인 음식을 제공하는 나트륨 줄이기 참여 건강음식점이기도 하다.

 

홀과 방 6개로 150명을 동시에 수용할 수 있고 승용차 50여 대 주차가 가능하다.

 

예약전화 (044)864-2323-4(차량운행 가능)

세종시 조치원읍 남리 398

Posted by Paul Félix